Home :   양육사역
문화사역
b33cf4543020ef3d1275cc4f9251b6e6_1597036890_2.jpg




랜선시편낭독 73-74편 예그리나 주안송이

페이지 정보

작성자 민이라고해 작성일2020-12-08

본문



제 73 편 아삽의 시

1   하나님이 참으로 이스라엘 중 마음이 정결한 자에게 선을 행하시나
2   나는 거의 넘어질 뻔하였고 나의 걸음이 미끄러질 뻔하였으니
3   이는 내가 악인의 형통함을 보고 오만한 자를 질투하였음이로다
4   그들은 죽을 때에도 고통이 없고 그 힘이 강건하며
5   사람들이 당하는 고난이 그들에게는 없고 사람들이 당하는 재앙도 그들에게는 없나니
6   그러므로 교만이 그들의 목걸이요 강포가 그들의 옷이며
7   살찜으로 그들의 눈이 솟아나며 그들의 소득은 마음의 소원보다 많으며
8   그들은 능욕하며 악하게 말하며 높은 데서 거만하게 말하며
9   그들의 입은 2)하늘에 두고 그들의 혀는 땅에 두루 다니도다
10   그러므로 그의 백성이 이리로 돌아와서 잔에 가득한 물을 다 마시며
11   말하기를 하나님이 어찌 알랴 지존자에게 지식이 있으랴 하는도다
12   볼지어다 이들은 악인들이라도 항상 평안하고 재물은 더욱 불어나도다
13   내가 내 마음을 깨끗하게 하며 내 손을 씻어 무죄하다 한 것이 실로 헛되도다
14   나는 종일 재난을 당하며 아침마다 징벌을 받았도다
15   내가 만일 스스로 이르기를 내가 그들처럼 말하리라 하였더라면 나는 주의 아들들의 세대에 대하여 악행을 행하였으리이다
16   내가 어쩌면 이를 알까 하여 생각한즉 그것이 내게 심한 고통이 되었더니
17   하나님의 성소에 들어갈 때에야 그들의 종말을 내가 깨달았나이다
18   주께서 참으로 그들을 미끄러운 곳에 두시며 파멸에 던지시니
19   그들이 어찌하여 그리 갑자기 황폐되었는가 놀랄 정도로 그들은 전멸하였나이다
20   주여 사람이 깬 후에는 꿈을 무시함 같이 주께서 깨신 후에는 그들의 형상을 멸시하시리이다
21   내 마음이 산란하며 내 양심이 찔렸나이다
22   내가 이같이 우매 무지함으로 주 앞에 짐승이오나
23   내가 항상 주와 함께 하니 주께서 내 오른손을 붙드셨나이다
24   주의 교훈으로 나를 인도하시고 후에는 영광으로 나를 영접하시리니
25   하늘에서는 주 외에 누가 내게 있으리요 땅에서는 주 밖에 내가 사모할 이 없나이다
26   내 육체와 마음은 쇠약하나 하나님은 내 마음의 반석이시요 영원한 분깃이시라
27   무릇 주를 멀리하는 자는 망하리니 음녀 같이 주를 떠난 자를 주께서 다 멸하셨나이다
28   하나님께 가까이 함이 내게 복이라 내가 주 여호와를 나의 피난처로 삼아 주의 모든 행적을 전파하리이다 


제 74 편  아삽의 마스길

1   하나님이여 주께서 어찌하여 우리를 영원히 버리시나이까 어찌하여 주께서 기르시는 양을 향하여 진노의 연기를 뿜으시나이까
2   옛적부터 얻으시고 속량하사 주의 기업의 지파로 삼으신 주의 회중을 기억하시며 주께서 계시던 시온 산도 생각하소서
3   영구히 파멸된 곳을 향하여 주의 발을 옮겨 놓으소서 원수가 성소에서 모든 악을 행하였나이다
4   주의 대적이 주의 회중 가운데에서 떠들며 자기들의 깃발을 세워 표적으로 삼았으니
5   그들은 마치 도끼를 들어 삼림을 베는 사람 같으니이다
6   이제 그들이 도끼와 철퇴로 성소의 모든 조각품을 쳐서 부수고
7   주의 성소를 불사르며 주의 이름이 계신 곳을 더럽혀 땅에 엎었나이다
8   그들이 마음속으로 이르기를 우리가 그들을 진멸하자 하고 이 땅에 있는 하나님의 모든 회당을 불살랐나이다
9   우리의 표적은 보이지 아니하며 선지자도 더 이상 없으며 이런 일이 얼마나 오랠는지 우리 중에 아는 자도 없나이다
10   하나님이여 대적이 언제까지 비방하겠으며 원수가 주의 이름을 영원히 능욕하리이까
11   주께서 어찌하여 주의 손 곧 주의 오른손을 거두시나이까 주의 품에서 손을 빼내시어 그들을 멸하소서
12   하나님은 예로부터 나의 왕이시라 사람에게 구원을 베푸셨나이다
13   주께서 주의 능력으로 바다를 나누시고 물 가운데 용들의 머리를 깨뜨리셨으며
14   2)리워야단의 머리를 부수시고 그것을 사막에 사는 자에게 음식물로 주셨으며
15   주께서 바위를 쪼개어 큰 물을 시며 주께서 늘 흐르는 강들을 마르게 하셨나이다
16   낮도 주의 것이요 밤도 주의 것이라 주께서 빛과 해를 마련하셨으며
17   주께서 땅의 경계를 정하시며 주께서 여름과 겨울을 만드셨나이다
18   여호와여 이것을 기억하소서 원수가 주를 비방하며 우매한 백성이 주의 이름을 능욕하였나이다
19   주의 멧비둘기의 생명을 들짐승에게 주지 마시며 주의 가난한 자의 목숨을 영원히 잊지 마소서
20   그 언약을 눈여겨 보소서 무릇 땅의 어두운 곳에 포악한 자의 처소가 가득하나이다
21   학대 받은 자가 부끄러이 돌아가게 하지 마시고 가난한 자와 궁핍한 자가 주의 이름을 찬송하게 하소서
22   하나님이여 일어나 주의 원통함을 푸시고 우매한 자가 종일 주를 비방하는 것을 기억하소서
23   주의 대적들의 소리를 잊지 마소서 일어나 주께 항거하는 자의 떠드는 소리가 항상 주께 상달되나이다 


댓글목록

정현진님의 댓글

정현진 작성일

아멘

신석두목사님의 댓글

신석두목사 작성일

아멘아멘